default_top_notch
ad47

[이종철 골프심리학] 골프경기력의 구성요소 체력ㆍ기술ㆍ심리

기사승인 2019.12.13  01:44:31

공유
default_news_ad1

- 기술과 체력 출중해도 심리 부족하면 능력 저하...멘탈 통해 ‘자신감 터득해야’

[골프타임즈=이종철 프로] 스포츠 경기력의 3요소를 말하자면 체력, 기술, 심리를 거론한다. 체력은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는 기본적인 신체능력과 운동수행 시 자신이 가지고 있는 기술을 잘 발휘도록 만드는 신체능력을 포함한다. 운동수행에 필요한 체력을 나열하자면 근력, 순발력, 근지구력, 심폐지구력, 유연성, 민첩성, 평형성 등이 있다.

기술은 운동수행을 위한 동작의 패턴, 목표달성을 위한 이상적인 몸의 움직임을 일컫는다. 골프에서의 기술은 크게 드라이브샷, 아이언샷, 어프로치샷, 벙커샷, 퍼팅 등으로 나눌 수 있다. 골프기술은 각각의 지도자 별로 익히는 방법이 천차만별이고, 최근에는 기술훈련을 위한 첨단 장비들이 즐비하게 출시되고 있다.

심리는 성공적인 운동수행을 위한 마음가짐 및 이상적인 심리상태를 말한다. 운동선수가 아무리 좋은 기술을 가지고 있고, 아무리 훈련을 열심히 한다 하더라도 불안감이 크고, 자신감이 부족하다면 자신의 능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없다. 타이거 우즈와 같은 유명선수도 전속 멘탈 트레이너를 두고 심리훈련을 해왔다. 이밖에 경기력으로 추가할 수 있는 구성요소로는 전술, 전략 등이 있다.

골프도 이러한 경기력 구성요소들이 적절하게 밸런스를 유지할 때 최고수행을 할 수 있다. 하지만 골프선수들의 훈련 스케줄을 살펴보자면 그 균형감을 찾아보기란 쉽지 않다. 기술훈련은 선수들이 당연하게 생각하면서 경기력의 3요소 중 가장 많은 시간을 투자하고 가장 애쓰는 부분이다.

한 때 근력운동이 스윙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는 속설 때문에 체력훈련을 등한 시 했던 시절이 있었다. 하지만 지금은 많은 인식의 전환으로, 체력훈련 프로그램을 갖고 있지 않은 선수들이 없을 정도로 대부분의 선수들이 체력훈련에 임하고 있다. 여기에 발맞추어 골프에 특화된 다양한 체력프로그램들이 운영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러면 마지막으로 심리훈련은 어떠한가? 선수들은 과연 자신의 심리훈련을 위해 하루에 몇 분을 투자하는가? 불행하게도 대부분의 골프선수들은 심리훈련에 대해 관심을 갖지 못하고 있다. 하루에 단 1분도 심리훈련에 쓰지 못하고 있는 선수들이 부지기수이다. 그 이유를 열거하자면 다음과 같다.

첫째, 기술훈련이 나의 골프실력 향상에 전부인 것처럼 인식되어 있어서, 선수들은 미처 심리적인 부분까지 관심을 갖지 못한다. 그리고 기술의 결점을 치유하는 것이 당장의 골프실력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생각에 오로지 기술에 대한 생각에 몰입되어 있다.

둘째, 골퍼들은 보이지 않는 것 보다 보이는 것에 더 많은 관심을 갖는 경향이 있다. 때문에 눈에 보이지 않는 마음의 문제는 골퍼에게 등한 시 되기가 십상이다. 또한 선수들의 생각을 카메라로 찍을 수 없기 때문에 훌륭한 선수들과 보통의 선수들의 차이를 심리문제에서 찾지 못하고 오로지 기술적인 부분에서 찾으려 한다.

셋째, 골퍼를 둘러싸고 있는 환경에도 문제가 있다. 최근에는 미디어와 각종 정보기술의 발달로 골프스윙에 대한 정보를 손쉽게 찾아 볼 수 있다. 골프 전문방송과 레슨서 뿐만 아니라 최근 유튜브 등장은 골프에 대한 기술적인 정보의 홍수를 이루는데 한 몫 하고 있다.

넷째, 심리훈련에 관심이 있다하더라도 어떻게 해야 할지 막연하기 때문이다. 아직 국내에서는 심리훈련이 체력훈련처럼 일반화 되어 있지 않기도 하지만 심리훈련에 관한 정보들은 그리 많지 않다. 이 뿐만 아니라 각각의 지도자들 역시 심리훈련에 관한 정보를 갖고 있는 경우가 드물기 때문에 선수들을 지도하는데 한계가 있다.

선수들은 자신의 최상수행을 위해서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가? 그것으로 효과를 보고 있는가? 나는 심리코치로서 심리훈련만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싶진 않다. 내가 선수들에게 묻고 싶은 것은 자신의 경기력을 위해 균형 있는 훈련 스케줄을 가지고 있느냐 하는 것이다. 심리훈련에 많은 시간을 투자할 수는 없다. 하지만 단 30분이라도 심리훈련에 투자하는 것이 최소한의 균형 있는 노력이 될 것이다.

[이종철의 골프멘탈] 골프도 인생도 마음의 게임

골프심리코칭 문의 ‘이종철프로의 골프심리학’ 밴드가입

이종철 프로
한국체대 학사, 석사, 박사수료(스포츠교육학)
現 골프선수 심리코치
現 ‘필드의 신화’ 마헤스골프 소속프로
前 골프 국가대표(대학부) 감독
前 한국체대 골프부 코치
한국프로골프협회 회원
의상협찬-마헤스골프

이종철 프로|forallgolf@naver.com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ad7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