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7

[포토-KEB하나은행] 주먹을 쥐며 자신감 넘친 세리머니를 보이는 홍순상

기사승인 2019.06.16  04:09:44

공유
default_news_ad1
▲ 홍순상이 3번홀 그린에서 버디퍼팅 성공 후 볼을 들어 갤러리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골프타임즈=문정호 기자] 15일 88CC(경기 용인) 서코스(파71, 6,960야드)에서 열린 KPGA(한국프로골프) 코리안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2억원, 우승상금 2억4천만원) 셋째 날 17번홀(파4) 그린에서 파세이브 성공 후 홍순상이 주먹을 쥐며 자신감 넘치는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KPGA
문정호 기자|karam@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ad7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